바로가기 메뉴 본문내용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경기문화포털

메뉴전체보기

전체메뉴

메뉴보기 검색

경기문화포털

메뉴펼쳐보기

메뉴전체보기

컨텐츠페이지

전시 상세정보

정신적 태도

  • 2018/08/10 ▶ 2018/08/26
  • 갤러리 조선

정신적 태도

전시명
정신적 태도
전시기간
2018.08.10(금) ~ 2018.08.26(일)
전시시간
오전 10시 30분 ~ 오후 6시 30분 / 매주 월요일 휴관
장소
갤러리 조선 / (03053)서울특별시 종로구 북촌로5길 64(소격동 125번지)
주최/주관
-
후원
-
요금정보
-

허우중은 사회 내에 팽배한 냉소와 불신, 불안, 두려움과 같은 감정을 드로잉과 회화, 콜라주로 표현해왔다. 구작에서 드러나던 만화적인 표현, 상징은 기하학적 요소로 변화하였으며, 신작에는 시소나 저울을 연상하게 하는 균형 의식이 드러날 것이다.


허우중의 회화에 등장하는 기하학적 도형과 나뭇가지, 솔방울 등은 회화가 구축하는 서사를 중단시키며 자의적이고 능동적인 사고를 촉발한다. 각 형상은 가시적이지 않은 관계를 바탕으로 비전형적인 균형을 형성한다. 아슬아슬해보이는 화면은 보는 이의 공간과 사물, 인식론에 질문을 던진다.


정해진 목표가 없는 질문들은 불안을 야기하기 마련이다. 어디로 가야할 지 모르는 것이 아니고, 갈 길이 보이지 않는 것이 아니다. 갈 수 있는 길이 너무 많을 따름이다. 허우중은 우리 모두가 지나가고 있거나, 지나온 혹은 지나야 할 이 혼란을 담담하지만 결심에 찬 태도로 가로질러 간다. 작가의 이런 태도는 젊은이들이 향유하는 문화에 대해 사유하게끔 한다. 시대마다 ´젊은이´로 명명당한 이들은 공통적인 관심사를 공유하고는 한다. 비건이나 요가, 가상현실, 미니멀 라이프와 같이 각 세대가 공감하는 문화적 행동양식에는 때로 그 세대가 공유하는 문제가 부제처럼 붙어있다.


허우중 작가는 이번 전시에서 <관념의 탑> 시리즈를 보여주고자 한다. 허우중 작가는 균형을 만들기 위한 발판과 사물, 각 사물의 부피나 무게, 위치와 배열 등을 변형한다. 개인이 소화할 수 있는 역량을 초과한 정보와 선택지가 우리 앞에 펼쳐져 있다. 이러한 상황에서 규칙을 가다듬고 균형을 잡으려는 방식은 사람마다 다를 것이다. 이러한 관객 각자의 태도를 담기 위해, 하얗고 고른 배경이 펼쳐져있다. 구작에서 단단하게 땅을 딛고 서 있던 도상은 이제 그 곳에 없다. 집은 허물어지고 인물은 도망친다. 땅은 멀어지고 하늘은 뒤집힌다. 진공과 같은 화면에, 모래성과 같이 아스라하고 불완한 형태만이 남을 것이다. 이 그림 안에서 무엇을 읽어내고 어떻게 대답할지는 각자 다를 것이다. 그러나 동시에 각 개인의 답은 묘한 합치점 보이며 무언의 공감대를 형성할지도 모른다.



데이터기준일자
2018-08-06


목록 스크랩


맨위로